대전일보 로고

한남대, 나만의 강의실 '한남메이커스페이스' 준공

2020-01-19기사 편집 2020-01-19 13:51:07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한남대는 17일 이덕훈 총장, 이광섭 차기총장 당선인을 비롯한 교직원 50여 명이 참석해 '한남 메이커 스페이스(MAKER SPACE)' 준공식을 가졌다고 19일 밝혔다.

한남대 창업존 옆에 조성된 메이커 스페이스는 창작공간으로 창업아이디어 시제품을 스스로 제작해보고 현실화하는 실습공간이다.

AR, VR 등 최첨단 장비 활용을 통해 모션 장비를 활용한 가상세계체험, 3D프린터를 활용한 제품 구현이 가능해졌다.

지상 2층 규모 메이커스페이스는 연면적 682㎡으로 1층에는 교육공간과 비품, 기자재 보관실이 들어서며, 2층에는 사무실과 지원시설이 들어선다. 교육공간은 동아리실과 개발실, XR(AR+VR) 체험존 등으로 구성된다. 동아리실에서는 아이디어 개발과 제품 컨셉 디자인 등을 진행할 수 있고, 시제품 개발과 개발된 제품의 기술 검증 및 체험이 가능한 테스트베드도 들어선다.

이덕훈 총장은 "앞으로 디자인팩토리, 창업지원단과 함께 메이커 스페이스가 학생들의 아이디어를 시제품으로 만들어내고 자유롭게 창작해 낼 수 있는 교육혁신, 사회혁신의 공간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김대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대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