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조한기 예비후보, 성일종 의원 서산의료원 서울대 위탁 관련 발언 자제해 달라

2020-01-16기사 편집 2020-01-16 17:59:38      박계교 기자 antisofa@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조 예비후보는 16일 서산시청 브리핑룸에서 '의료서비스 강화 비전' 첫 번째 공약을 발표했다.
사진=박계교 기자


[서산]조한기 제21대 서산태안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성일종 의원의 서산의료원 서울대 위탁과 관련 "충남도지사와 조한기 후보의 반대로 위탁을 못한다는 발언을 자제해 달라"고 경고했다.

조 예비후보는 16일 서산시청 브리핑룸에서 '의료서비스 강화 비전' 첫 번째 공약을 발표하는 자리에서 이 같이 말하고, 서산의료원 서울대 위탁에 문제의 입장을 밝혔다.

그는 "성 의원이 전 충남도부지사와 한 약속을 새로운 도지사에게 지키라고 하는 것은 가당치 않다"며 "서산의료원을 전면 위탁하는 문제는 충남도민, 특히 서산태안지역민들에게 의견을 물어 결정할 사안"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서울대에 확인 한 결과 서산의료원 위탁 계획이 없다는 답변을 받았다고 조 예비후보는 설명했다.

조 예비후보는 △한서대 의과대 설치 및 대학병원 신설 △한서대 간호학과 증원 및 지역 우선 취업 제도 마련 △서산의료원 '서산·태안·당진지역 책임의료기관' 지정 등 공약을 제시했다.

이날 조 예비후보 기자회견은 충남도의회 장승재 (서산1)·김영수 서산2) 의원, 서산시의회 임재관 의장을 비롯, 더불어민주당 시의원, 당원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한편 자유한국당 성일종 의원은 지난달 19일 서산시청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조한기 예비후보에게 서산의료원을 서울대학교병원으로 전면 위탁하는 것에 대한 찬반 입장을 밝혀 줄 것과 이와 관련 1대1 찬반 끝장토론을 제안한 바 있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