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중국 청소년 들, 예산·천안 방문해 한국 문화체험

2020-01-15기사 편집 2020-01-15 15:57:19

대전일보 > 사람들 > 사람사는 이야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중국 청소년 교류단이 15일 예산군청앞에서 기념촬영을 하면서 손가락 하트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충남도 제공

중국 청소년 교류단이 15일 예산군을 방문해 '2020 한중 국제청소년예술제'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문화예술 교류의 장을 통해 한중 청소년 간 친선을 도모하고, 지역 청소년을 글로벌 인재로 육성하는 기반을 다지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행사는 중국 산동성 지역 청소년 및 부모 33명이 참석한 가운데 관광지 탐방, 공연 관람, 체험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교류단은 예산 수덕사를 탐방하고, 예산군청 1100년 광장 환영 행사에 이어 추사홀로 이동해 삽교초 난타 공연을 비롯 무용, 케이-팝(K-Pop), 사물놀이, 가반우(노래에 맞춰 춤), 회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의 한중 국제청소년 예술제 공연을 관람했다.

이번 문화예술 교류 행사는 중국 현지 학생문화교류 관계자와 협력 관계를 유지해 이룬 성과로, 도는 다음달 까지 겨울방학기간에는 청소년 문화 교류를 통한 체험·관광 프로그램의 완성도를 높이고, 여름방학기간에는 이를 확대해 더 많은 청소년 교류 관광단을 유치할 계획이다.

도는 도내 유치하는 중국 단체 관광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지역 축제와 관광 자원을 소개하고, 특색 있는 관광 상품을 개발해 지속적 모객이 될 수 있도록 현지 여행사와 직접적인 교류를 강화할 방침이다.

길영식 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방문은 일반 단순 관광이 아닌 청소년 문화 교류 프로그램과 관광의 융·복합적인 결합을 통한 관광객 유치로 그 의미가 크다"며 "2020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등 도내에서 개최하는 지역 축제들을 알리고, 충남도만의 독특한 관광 콘텐츠를 지속 발굴해 해외 관광객 유치 확대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교류단은 16일 예산에서 워터파크·온천, 소시지 만들기 등을 체험을 진행하고, 천안으로 이동해 충남도 안전체험관을 방문할 예정이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