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산림치유지도사 평가시험 실시

2020-01-14기사 편집 2020-01-14 10:17:57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대덕특구/과학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오는 18일 2020년 산림치유지도사 평가시험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올해로 8회째를 맞는 이 시험은 산림청이 주최하고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주관한다.

응시자격은 산림·의료·보건·간호 등 관련 학위를 취득하거나 산림교육전문가 경력 등 자격 기준을 충족하고, 지정된 양성기관에서 교육과정을 완료해야 된다.

올해는 1급 411명과 2급 674명 등 총 1085명이 접수를 마쳤다. 시험은 4과목으로 치러진다. 과목당 100점을 만점으로 각 과목당 40점 이상, 평균 60점 이상 득점하면 합격이 인정된다.

산림치유지도사 자격증을 취득하면 국립산림치유원, 치유의숲 등 산림복지시설에서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국민의 신체·정신적 건강 증진을 돕는 일을 할 수 있다.

이창재 원장은 "산림치유지도사는 국민의 건강과 행복을 책임지는 미래의 핵심 일자리"라며 "앞으로 산림복지 분야의 민간영역이 활성화돼 더 많은 일자리가 창출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