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중구, 공중화장실 점검 실시

2020-01-08기사 편집 2020-01-08 10:48:07      천재상 기자 genius_2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행정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 중구는 10일까지 관내 공중화장실의 시설물 관리 상태를 점검한다.

점검 사항은 공중화장실 내 시설물 관리상태와 안심비상벨 정상가동 여부, 편의용품 비치 여부 등이다. 중구는 지난해 서대전시민공원 공중화장실을 비롯한 36개소 공중화장실에 안심비상벨 122개를 설치했다.

비상벨은 공중화장실별로 2-7개씩 여자화장실 좌변기 옆에 설치돼 있다. 위급상황시 벨을 누르면 사이렌이 작동하며 관할 경찰지구대로 구조 요청이 통보된다.

구 관계자는 "많은 시민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공중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꾸준히 점검하겠다"고 말했다.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enius_29@daejonilbo.com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