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주 크레인 제조 공장서 절곡기 패널 전도…근로자 2명 숨져

2019-12-12기사 편집 2019-12-12 18:00:30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주]12일 오후 3시 18분께 청주시 서원구 현도면의 크레인 제조 공장에서 무게 20t의 철제 절곡기 패널이 넘어지는 사고가 발행했다.

이 사고로 하도급업체 직원 A(58)와 B(61)씨가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절곡기는 금속판 등을 형틀에 끼운 뒤 압력을 가해 굽히는 기계를 말한다.

A씨와 B씨를 덮친 패널은 높이 4m, 넓이 2m 크기로 강철 재질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