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LH, 세종 행복도시 블록형단독주택·종교용지 공급

2019-12-12기사 편집 2019-12-12 17:59:56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블록형 단독주택용지, 6-4生 공유마당마을 등 위치, 19~20일 입찰신청

첨부사진1블록형단독주택용지 위치도. 자료=LH세종특별본부 제공

세종시 행복도시 내 블록형단독주택용지와 종교용지가 추가로 공급된다.

LH 세종특별본부는 행복도시 6-4생활권(해밀리) 블록형단독주택용지 9필지와 1-1생활권(고운동) 종교용지 1필지 등 총 10필지를 공급한다고 12일 밝혔다.

블록형단독주택용지는 필지당 2949-9,052㎡ 면적으로, 공급예정금액은 21억 원-57억 원대다.

이중 5필지(B4,B5,B6,B7,B9)는 건폐율 30%, 용적률 50%로 2층짜리 단독주택 또는 타운하우스(다세대주택)을 건축해야 한다.

이 곳은 여성·신진건축가를 대상으로 실시한 설계공모 당선작을 토대로 지구단위계획에 반영됐으며, 블록형단독주택 내에 공동마당을 조성하는 등 커뮤니티를 특화한 '공유마당마을'로 계획됐다.

또한, 나머지 4필지(B3,B12,B13,B14)는 건폐율 50%, 용적률 80%로 3층 이하 연립주택 또는 다세대주택을 건축해야 한다.

인근에 아이숲유치원(2022년 개원예정)과 숲체험원, 원수산 등 자연친화적 시설이 둘러싸여 있어, 수분양자가 4필지를 일괄 개발할 경우 사업성 측면에서도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LH측은 기대했다.

종교용지는 1635㎡ 면적으로, 공급예정금액은 14억 원대다.

세부 건축조건은 건폐율 50%, 용적률 80%, 최고층수는 3층(15m)이하다.

위치는 고운동 특화단독주택지(진경산수마을) 안쪽으로, 행복도시 내에 실수요자를 대상으로 한 종교용지 공급이 드물었기에 관심을 모을 것으로 보인다.

블록형단독주택용지와 종교용지 모두 신청자격은 일반실수요자로, 대금납부는 3년 유이자 할부조건이다.

다만, 블록형단독주택용지 개발 시에는 부동산개발업 등록 및 주택건설사업 등록 등 일정한 자격요건을 갖춰야 한다.

블록형단독주택용지는 12월 19-20일 입찰신청 접수, 20일 개찰 및 낙찰자 발표, 23-27일 계약체결, 종교용지는 23일 접수·개찰 및 낙찰자 발표, 26~31일 계약체결 일정 순으로 공급이 진행된다.

한편 LH는 블록형단독주택용지를 지난 9일, 종교용지를 지난 11일 각각 공급 공고했다. 조남형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남형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