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조길형 충주시장, 기업도시 현장방문으로 소통행정

2019-12-12기사 편집 2019-12-12 14:55:21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충주]조길형 충주시장은 12일 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기업도시에 입주한 HL그린파워와 충청·강원권 119특수구조대 신축 공사현장을 방문했다.

조 시장은 기업의 사기진작과 애로사항 청취를 위해 HL그린파워를 방문해 생산현장을 둘러보고 관계자들을 격려하는 등 소통행정을 펼쳤다.

이날 방문한 HL그린파워는 전기차와 수소전기차 등 친환경자동차의 핵심 부품인 배터리팩을 제조하는 기업이다.

충주기업도시 이전 후 계속적인 증설투자를 거쳤으며, 전기차 시장의 급격한 성장에 따라 폭발적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는 우량기업이다.

이어서 기업도시 내 국가기관인 충청강원권 119특수구조대 신축현장을 찾아 공사 진행사항 등을 살폈다.

충청·강원권119특수구조대는 2020년 상반기 준공을 계획하고 있는 국가기관으로, 충주를 중심으로 충북·충남과 강원권 지역에서 구조 활동을 펼치게 된다.

특히 국가기관의 유치로 이전에 따른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시민 생명과 직결된 사회안전망이 강화 효과도 얻게 되며 현재 공정률 95% 이상 진행 중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자리 잡은 기업과 공공기관들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적극적인 행정지원과 정주여건을 개선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