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경찰, 일가족 흉기 휘두른 50대 구속영장 신청키로

2019-12-11기사 편집 2019-12-11 17:39:55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 한 식당에서 일가족에게 흉기를 휘두른 50대 남성이 범행 5시간만에 경찰에 자수했다.

대전동부경찰서는 11일 흉기를 휘둘러 일가족을 숨지거나 다치게 한 A(58)씨에 대해 살인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0일 오후 6시 19분쯤 동구 한 식당에서 B(47)씨 가족 3명에게 흉기를 휘두르고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가 휘두른 흉기에 찔린 B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고, B씨 남편과 아들이 다쳐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식당에 들어가 피해자들과 짧게 대화를 나눈 뒤 2-3분 만에 범행을 저지르고 달아났다.

당시 식당에는 다른 손님들도 있었지만 신속하게 대피해 다행히 추가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은 사건 직후 식당 인근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분석해 A씨를 용의자로 특정하고 행방을 쫓았다. A씨는 사건 발생 5시간 만인 10일 오후 11시 20분쯤 경찰서를 찾아 자수했다.

A씨는 최근까지 피해자 가족과 동업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정확한 범행 동기와 사건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며 "조사가 끝나면 구속영장을 신청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정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