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유병국 충남도의회 의장 천안시장 출마 저울질

2019-12-09기사 편집 2019-12-09 16:28:50      은현탁 기자 hteun@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70만 수부도시 수장 역량 있는 지 상의 중"

첨부사진1유병국 충남도의회 의장이 천안시장 보권선거 출마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 사진=충남도의회 제공

유병국 충남도의회 의장은 9일 천안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놓고 고민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유 의장은 이날 충남도의회 브리핑룸에서 송년기자회견을 갖고 "주변에서 (천안시장) 출마권유를 많이 받고 있다"면서 "70만 충남의 수부도시인 천안의 수장으로서 역량이 있는 지 그런 부분에 대해 주위분들과 상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질의 응답 서두에 "충남도의회 1년을 마무리하는 자리이기에 의정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걸로 하자. 이 자리에서 개인적인 일에 대해 말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말하면서도 기자들의 거듭된 질의에 이같이 밝혔다.

유 의장은 그동안 꾸준히 천안시장 보궐선거 후보자로 물망에 올랐지만 공식적인 자리에서 출마 여부에 대해 말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그는 이어 "구본영 천안시장이 안타깝게 낙마해 보궐선거를 치르게 됐다"면서 "(천안시장 출마는) 결국 시민들의 선택이 필요한 사항이기 때문에 주변의 많은 분들과 상의해 거취를 결정하겠다"고 언급했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