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소방서 이웃주민이 소화기사용 주택화재피해 줄여

2019-12-09기사 편집 2019-12-09 14:05:09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옥천소방서가 주택화재진압을 마무리하고 있다. 사진=옥천소방서 제공

[옥천]옥천소방서는 옥천 대천리 한 주택에서 화재초기를 발견하고 이웃주민이 소화기를 사용해 주택화재피해를 막았다고 귀감을 밝혔다.

9일 옥천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8일 08시 19분쯤 옥천 대천리 한 주택에서 연기발생을 발견하고 이웃주민이 수동식소화기를 사용해 화재초기진화를 시도해 주택으로 화재가 번지는 것을 막았다는 것.

이 소화기를 사용한 이웃주민 관계자는 "퇴근 후 집앞에서 주차중이였는데 주택에서 연기가 나는 것을 목격하고 수동식분말소화기(3.3 KG)을 가져다가 초기진화를 시도하고 119 소방종합상황실로 화재신고를 접수했다"말했다.

이날 출동한 화재조사관 공병철 소방장은 "자칫하면 주택으로 번져 큰 화재가 옮겨 붙을 상황이었다"며 "다행이도 이웃주민이 소화기를 사용해 초기진화로 화재가 더 이상 번지는 것을 막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