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서산공용버스터미널 여성화장실, 새 단장

2019-12-04기사 편집 2019-12-04 11:21:19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시설 노후에 따른 이용객 불편이 많았던 서산공용버스터미널 여성화장실이 새롭게 단장했다. 사진=서산시 제공

[서산]시설 노후에 따른 이용객들의 불편이 많았던 서산공용버스터미널 여성화장실이 새롭게 단장했다.

리모델링을 마친 여성화장실은 전체적으로 밝은 색상을 사용하고, 간접조명이 적용된 거울을 설치해 깨끗한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

화장실을 이용하는 여성들이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위생용품 수거함과 유아용 의자, 기저귀교환대 등의 편의시설도 갖췄다.

시는 여성화장실이 먼저 준공됨에 따라 터미널 전면에 설치된 야외화장실을 남성 전용 화장실로 전환, 동편 화장실(남성화장실) 리모델링 공사를 신속히 추진할 계획이다.

맹정호 시장은 "고속도로 휴게소 수준의 화장실을 만들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며 "앞으로도 흡연부스 설치 등 시민이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는 터미널 환경 개선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정관희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관희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