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계룡시, 장애인 비장애인소통 화합의 장 파크골프대회 개최

2019-12-04기사 편집 2019-12-04 10:09:15      조정호 기자 cjh.1114@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신도안면 파크골프장에서 어르신들이 골프를 즐기고 있다. 사진=계룡시 제공

[계룡]계룡시는 오는 7일 신도안면 파크골프장에서 2019 어울림 파크골프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대회는 파크골프의 저변확대 및 활성화는 물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편견 없이 함께 어울려 소통하고 이해할 수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올해 의미 있는 첫 발을 내딛는다.

계룡시와 충청남도장애인체육회가 주최하고 계룡시장애인체육회, 계룡시장애인골프협회 주관으로 개최되는 이날 대회에는 충청남도 15개 시·군 250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해 열띤 경기를 펼칠 예정이다.

경기는 장애등급별, 비장애인 어울림부로 나누어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되며, 등급별 순위에 따라 우승자를 결정하고 시상할 계획이다.

대회가 열리는 계룡시 파크골프장은 지난해 8월 개장한 곳으로 전국대회 개최가 가능한 2만9000㎡, 18홀 규모로 조성되었으며, 지난 1여 년간 파크골프에 대한 지역민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화합의 장으로 인기리에 활용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충남 지역의 장애인과 비장애인들이 건전한 스포츠 활동을 통해 함께 어울리고 즐기며 소통할 수 있는 대회에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응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조정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정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