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도시철도公, 모든 역사에 전동휠체어 무료충전기 설치

2019-11-21기사 편집 2019-11-21 16:08:07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김경철(왼쪽) 도시철도공사 사장과 우승호(왼쪽 두번째) 대전시의원, 최재천(왼쪽 세번째) 대전시 지체장애인협회장이 21일 역사 대합실에 설치된 전동휠체어 무료충전기 설치를 기념하고 있다. 사진=대전도시철도공사 제공

대전도시철도 1호선 22개역 모든 역사 대합실에 시민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전동휠체어 무료충전기가 설치됐다.

전동휠체어 무료충전기는 대전시가 구매, 대전시지체장애인협회에서 관리한다. 대전도시철도공사는 전기료와 장소를 무료로 제공하는 지역협력 사업이다.

도시철도공사는 이번에 설치된 충천기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충천장소를 알리는 픽토그램을 별도로 제작해 전 역사에 부착했으며 설치역과 위치를 확인할 있는 정보를 공사 홈페이지(www.djet.co.kr)에 내달까지 게시한다.

이용시간은 열차가 운행하는 오전 5시 30분-오후 24시다. 신형 무료충천기에는 타이어 공기주입기, 핸드폰 충전기도 설치돼 있어 여러가지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받을 수 있다.

김경철 도시철도공사 사장은 "공공교통인 도시철도를 이용하는 시민이 행복하면 도시가 행복하다"며 "접근성, 이동성 등 교통약자 이용서비스 증진에 꾸준히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