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주교대 '단톡방 성희롱' 피해자들, 고소장 제출

2019-11-20기사 편집 2019-11-20 17:43:49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주]청주교대 '단톡방 성희롱' 사건의 피해 학생들이 가해 학생 처벌을 요구하며 검찰에 고소장을 냈다.

피해 학생들의 법률 대리인인 로펌 굿플랜은 20일 모욕 혐의로 가해 학생들에 대한 고소장을 청주지검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굿플랜 측은 정신적으로 큰 충격을 받은 피해 학생들이 학교 측의 단호한 대처와 법적 조치를 요구하고 있다고 전했다.

피해 학생들을 중심으로 구성된 '진정한 교사가 되기를 꿈꾸는 청주교대생 모임'은 지난 19일 입장문을 내 "가해 학생들에게 합당한 징계 처분이 내려지기를 바란다"고 밝힌 바 있다.

이들은 "단톡방 성희롱 사건은 청주교대뿐만 아니라 많은 대학가에서 빈번하게 일어나고 있다"며 "학교 측은 적절한 조치로 전 국민에게 경각심을 주는 선례를 남겨달라"고 요구했다.

앞서 청주교대에서는 남학생들이 단체 대화방에서 여학우들에 대한 성적·여성 혐오적 발언을 일삼았다고 폭로하는 대자보가 나왔다.

이에 청주교대는 진상조사위원회를 꾸려 사태 파악 중에 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