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허태정 대전시장 "외적 활동 넓혀야 도시·국가 경쟁력에 큰 힘"

2019-11-19기사 편집 2019-11-19 17:26:47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19일 간부 회의서 세계지방정부연합 총회 유치성과 공유

첨부사진1허태정 대전시장이 19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실·국장들과 업무회의를 열고 있다. 사진=대전시 제공

허태정 대전시장은 19일 오전 시청 소회의실에서 간부공무원들과 귀국회의를 갖고 출장성과 공유와 시정 진행상황을 점검했다.

우선 허 시장은 이번 해외출장에서 2022년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총회를 유치한 것에 대한 의미와 현장분위기를 전하고, 국가외교 중심 교류가 도시 간 교류로 변화되고 있음을 설명했다.

허 시장은 "출장 중 많은 인사들을 만났는데, 뜻밖에 대한민국은 물론 대전에 대한 좋은 인식이 널리 퍼져 있어 깜짝 놀랐다"며 "특히 대전이 과학도시라고 각인된 것 등 구체적으로 우리 존재가 알려져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국제관계가 과거 국가와 외교 중심으로 이뤄졌다면 이젠 도시별 네트워크가 매우 중요한 요소임을 현장에서 느꼈다"며 "우리가 자체적으로 외적인 활동을 넓히는 것이 도시경쟁력은 물론 국가경쟁력에도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허 시장은 또 이번 출장 중 규제자유특구 지정 등 많은 성과를 거둔 것에 대한 직원 노고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와 함께 허 시장은 국비 추가확보를 위한 국회 방문 준비, 대전역세권 개발 진행상황 등 현안을 점검하고 추후 진행상황에 대해 논의했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