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주공항, 항공기 사고수습·대테러 종합훈련

2019-11-17기사 편집 2019-11-17 11:36:03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15일 한국공항공사 청주지사가 '2019년 항공기 사고수습 및 대테러 종합훈련'을 실시했다. 사진=한국공항공사 청주지사 제공

[청주]한국공항공사 청주지사(지사장 남창희)는 15일 청주공항에서 '2019년 항공기 사고수습 및 대테러 종합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테러범이 항공기내 폭발물 설치, 항공기 화재사고에 따른 다수 사상자 발생이라는 가상 상황을 설정, 폭발물 제거 및 화재진압과 인명구조를 중점 훈련했다.

이와 함께 공항 기능회복 등 후속조치 훈련도 함께 진행했다.

유관기관과의 협조와 대응체계 확립을 위해 청주동부소방서, 공군제17전투비행단, 육군 대테러 특수대, 청원경찰서, 항공사, 협정병원 등 11개 기관·업체 220여명이 참가했다.

이들 기관은 각 고유 업무를 완벽히 이행, 이번 훈련을 성공리에 마쳤다.

남창희 한국공항공사 청주지사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만일의 위기상황에 대비해 청주공항에서는 정기적으로 항공기 사고수습 및 대테러 훈련을 실시했다"며 "늘 준비된 자세로 국민들이 보다 안전하고 편안하게 공항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