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주시의회, 제239회 임시회 14일 폐회

2019-11-14기사 편집 2019-11-14 14:38:15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충주]충주시의회(의장 허영옥)는 지난 8일부터 14일까지 진행된 제239회 임시회를 모두 마무리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조례안 및 기타 안건 심의 등 총 24건에 대한 심사, 처리와 서면 포함 34건의 시정질문을 통해 충주시의 효율적인 사업 추진을 위한 대안을 제시했다.

이번 회기 중 상정된 의원발의 조례안은 △충주시 문화시설 사용료 징수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충주시 어린이공원 관리에 관한 조례안 등 12건의 조례안이 원안 또는 수정가결 처리됐다. 또 충주시장이 제출한 △충주시 지방보조금 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충주시 각종 증명 등 수수료 징수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4건과 △충주시청 직장어린이집 운영 민간위탁 동의안 등 7건의 기타 안건도 원안 또는 수정가결 처리 됐다.

아울러 충주시장을 대상으로 실시한 시정질문에서 조중근 의원은 현 충주경찰서 부지에 시립미술관 건립 제안, 중원 중원문화재단 운영의 정상화 촉구, 손경수 의원은 농업정책국장을 대상으로 반려동물 입양지원 보호센터 위탁업체 공모 및 수탁자 선정사항 등에 대해 상세히 질문했다.

회기 마지막 날에는 유영기 의원이 사전발언을 통해 라이트월드 사업의 원활한 마무리와 상수도과 직원의 일탈행위와 관련하여 부시장 책임 하에 부패비리방지 특별감찰단 운영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이어 이회수 의원이 대표 발의한 'KBS 충주방송국 기능축소 계획 철회 요구 결의안'과 지난 7월부터 3개월 동안 활동한 '코아루 더 테라스 행정사무조사특별위원회'의 결과보고서를 채택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