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방통위-미디어재단 업무협약…내년 상반기 개소

2019-11-14기사 편집 2019-11-14 15:00:01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세종 시청자미디어센터가 어진동 복합커뮤니티센터에서 내년 상반기 문을 연다.

시청자미디어센터는 시민을 대상으로 미디어 교육·체험을 실시하고 방송제작 시설·장비 대여한다.

시는 14일 방송통신위원회-시청자미디어재단와 '세종시청자미디어센터의 효율적인 설립과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을 비롯해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 신태섭 시청자미디어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방송통신발전기금 50억 원과 시비 14억 원 등 총 64억 원을 투입해 전국 10번째 시청자미디에센터를 조성한다.

방송프로그램 제작이 가능한 스튜디오를 비롯해 미디어체험관, 녹음실, 편집실, 소공연장(다목적홀) 등의 시설을 갖출 예정이다.

이춘희 시장은 "시청자미디어센터 건립으로 세종시도 새로운 미디어 콘텐츠 융·복합 시대의 흐름에 동참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며 "앞으로의 남은 기간 방송통신위원회, 시청자미디어재단과 긴밀히 협력해 건립 사업이 잘 마무리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용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임용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