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 정책자문단 회의 개최

2019-11-12기사 편집 2019-11-12 11:34:31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음성군은 지난 11일 반기문 평화기념관에서 음성군 정책자문단 29명을 위촉하고,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음성군은 지난 11일 반기문 평화기념관에서 음성군 정책자문단 29명을 위촉하고,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음성군 정책자문단은 박병욱 자문단장(음성상공회의소 회장)을 비롯해 각 분야 최고 민간전문가 29명으로 구성됐으며, 이들은 4개 분과위원회(행정복지 분과, 교육문화환경 분과, 경제개발 분과, 농업·농촌 분과)에 소속돼 음성군의 주요 정책을 자문, 평가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등 군정 전반에 대한 든든한 지원군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는 민선7기 조병옥 군수의 공약사업 이행에 대한 평가 및 자문을 진행했으며, 군은 이를 토대로 제시된 사업계획의 보완 및 발전 방향은 사업의 실행력 및 완성도 제고를 위해 군정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이어서 진행된 대규모 사업 발굴 토론에서는 자문위원들과 부서장들이 향후 음성군의 미래를 책임질 정책 사업의 발굴을 위해 의견을 나누고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음성군은 토론의 내용을 바탕으로 향후 진행되는 사업의 방향성을 정립해가며 시행착오를 최소화하겠다는 계획이다.

조병옥 군수는 "음성군 정책자문단으로 각 분야의 최고 민간전문가들을 모시게 돼 기쁘다"며 "각 위원이 음성군과 함께 대한민국의 중심 행복한 음성을 건설하기 위해 같은 마음을 가지고 같은 방향으로 나아가주셨으면 한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음성군은 정책자문단이 지자체가 소멸하는 지방자치의 위기 속에서도 음성군만의 경쟁력을 확보해 더욱더 발전할 수 있는 또 하나의 추진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