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박찬욱 감독, 제네바영화제서 '필름&비욘드'상 수상

2019-11-06기사 편집 2019-11-06 08:45:30

대전일보 > 연예 > 영화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박찬욱 감독이 5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제25회 제네바국제영화제에서 '필름 앤드 비욘드' 상을 받고 수상 소감을 밝히고 있다.[제네바=연합뉴스]

박찬욱 감독이 5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제25회 제네바 국제 영화제에서 '필름 앤드 비욘드' 상을 받았다.

영화제는 박 감독이 영화를 비롯해 다양한 분야에서 쌓아온 공로를 인정해 이 상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지난 1일 시작한 영화제는 박 감독의 영화 '아가씨'를 비롯해 장편 2편과 단편 3편을 오는 10일까지 상영할 예정이다.

박 감독은 수상 소감으로 "본래 이 상은 경력이 많고 은퇴를 앞둔 감독에게 주는 것이지만, 내 경력의 중간 결산으로 여기고 감사히 받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금까지 26년 (영화계에서) 일해온 만큼 앞으로 더 해서 2045년 내 경력이 끝날 때 제네바 국제 영화제에서 다시 불러주신다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연합뉴스]
첨부사진2박찬욱 감독이 5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제25회 제네바국제영화제에서 '필름 앤드 비욘드' 상을 받고 수상 소감을 밝히고 있다. [제네바=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