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영동군, 붕어 등 토종치어 27만마리 방류

2019-10-24기사 편집 2019-10-24 11:14:24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영동]영동군은 24일 금강 줄기인 양강면, 초강천 황간면 일원에서 토종어류 방류행사를 가졌다.

군은 무분별한 포획과 환경오염 등으로 점차 감소하고 있는 내수면 어족자원 증대와 생태계보전을 위해 방류 행사를 마련했다.

이날은 지역 어업인, 관계 공무원 등 10여 명이 참석해 붕어 22만 7000여 마리, 잉어 4만 5000여 마리 등 토종치어 27만 2000여 마리를 방류하고 건강한 내수면 어족자원을 조성했다.

군은 금강과 초강천에 붕어, 잉어 등의 토종 어종을 복원하는 한편 살아있는 생태하천을 만들어 주민들에게 볼거리와 휴식처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또 지역의 환경·지형에 맞는 내수면 보호 사업과 불법 어업활동 근절에 앞장서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토종치어 방류로 영동의 수중생태계 먹이사슬을 보호되고 어족자원이 더욱 다양해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속적으로 토종어류 방류사업을 추진하는 등 건강한 내수면 생태계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손동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손동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