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K-water 대청지사 마을과 자연이 함께하는 대청호 환경음악회 열려

2019-10-23기사 편집 2019-10-23 11:59:08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사진=한국수자원공사 대청지사 제공

[옥천]한국수자원공사 대청지사(지사장 이재홍)는 오는 27일 오후 3시 30분에 대청 댐 물문화관 앞 광장에서 자연과 마을이 함께하는 '대청호 환경음악회'가 열린다.

이번 공연은 통기타 선율을 따라 깊어가는 가을을 만끽할 수 있는 음악회로 백영규, 남궁 옥분, 조용미(Sop)가 무대에 오른다. 대중들에게 친숙한 가요, 통기타 포크 음악으로 구성된 명곡시리즈 공연은 재미와 감동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대청호 주변마을에서 생산된 농산물판매부스, 환경생태교육, 친환경업사이클링 체험이 무료로 진행된다.

이재홍 대청지사장은 "대청 댐 수변자원을 활용한 환경예술프로그램을 시민들에게 제공하고 로컬푸드 직거래장터 참여를 통한 지역주민의 부가가치 창출에 기여하고자 마련된 음악회"라며 "지역사회적가치 창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