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금산군, 건강향기 가득한 건건이워크샵 개최

2019-10-22기사 편집 2019-10-22 12:47:17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금산군농업기술센터는 지난 21일 금산군 금성면 소재에서 '금산지역의 건강한 먹거리'라는 주제로 팜파티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사진=금산군 제공

[금산]금산군농업기술센터 농촌체험관광 활성화 일환으로 개최한 '건건이 워크샵'이 눈길을 끌었다.

기술센터는 지난 21일 서울지역의 쉐프들과 도시민 여성소비자 30여 명을 금성면 꽃이피는자리에 초청, '건강하고 손쉬운 생활요리'라는 주제로 팜파티를 진행했다.

생강밭을 배경으로 펼쳐진 이날 행사에는 식재료에 관심이 많은 서울지역 여성소비자들이 참여했다.

금산지역 식자재에 관한 다양한 이야기들을 나누고 현지에서 만들어지는 다양한 지역요리에 대한 직접 체험과 담백하고 소박한 건강음식의 시식 등이 이어졌다.

여기에 유기농 생강 수확과 메주 및 맛간장 생산 과정을 직접 체험하는 등 안전한 먹거리라는 인식을 심어주는 등 호응을 얻었다.

워크샵에 참석한 허지연씨는 "멋진 농가파티에 초청돼 농장주를 만나고 농장을 둘러보니 생산된 농산물에 더욱 믿음이 가고 참여하신 분들과도 좋은 추억을 쌓으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며 만족감을 표했다.

기술센터 관계자는 "건건이 워크샵은 소비자가 농촌문화를 경험하고 생산자와의 직접 교류할 수 있는 기회로 소비자와 생산자 교류 확대와 금산 농산물에 대한 소비자 신뢰증진에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길효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길효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