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 연축지구도시개발사업 탄력

2019-10-21기사 편집 2019-10-21 15:20:56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대전 연축지구도시개발사업 위치도. 사진=대전 대덕구 제공

대전 연축지구 도시개발사업 추진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보인다.

21일 대덕구에 따르면 지난 14일 연축지구 통과도로 사업에 대한 대전시의 지원 방침이 최종 결정됐다.

이 사업은 문지동과 연축지구를 잇는 '대덕특구 동측진입도로'와 대전 도심 외곽순환도로사업의 일환인 '동북부 순환도로(비래동-와동-신탄진동)'를 연결한다.

구는 연축지구를 지식산업센터·도시지원시설·첨단산업·유통시설 등이 들어서는 일자리창출단지와 인구 3000여 명을 수용할 수 있는 공공·임대주택 단지 조성, 공공청사 건립 등 복합단지로 개발할 계획이다.

연축지구 도시개발사업은 지난해 11월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시행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개발행위허가 제한고시, 도시개발구역 지정 제안, 관련기관 협의 완료 후 도시개발구역 지정 제안 수용 통보 및 주민공람공고 등의 과정을 거쳤다.

지난 3월부터 개발제한구역해제 및 도시개발구역 지정 절차가 진행 중이다. 오는 12월 개발제한구역해제 및 도시개발구역 지정 고시되면 도시개발 개발계획 수립 및 실시계획인가 후 2021년도 하반기 보상(지장물 포함)이 시작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