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증평군-부강이엔에스(주), 취약계층 주택에 태양광 발전설비 무상 설치

2019-10-21기사 편집 2019-10-21 10:43:19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증평]증평군과 부강이엔에스(주)(대표 박규식)는 21일 증평읍 미암리 취약계층 1가구에 600만원 상당의 태양광발전설비를 무상 설치했다고 밝혔다.

이번 준공식은 지난 3월 증평군-부강이엔에스(주)의 안정적 에너지복지 환경을 제공하기 위한'태양광 발전설비 나눔사업 협약'에 따른 것이다.

증평군과 부강이엔에스(주)는 협약을 통해 5년 동안 연간 1-2가구에 600만원 상당의 3㎾ 가정용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및 5년간 무상수리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청주시 흥덕구 석곡동에 소재한 부강이엔에스(주)는 2007년에 설립된 신재생에너지설비 설치전문기업으로 신재생에너지 보급 활성화 및 사회공헌에 힘쓰고 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