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말레피센트 2' 나흘 연속 1위

2019-10-21기사 편집 2019-10-21 08:27:41

대전일보 > 연예 > 영화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영화 '말레피센트2'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제공]

앤젤리나 졸리 주연 디즈니 영화 '말레피센트 2'가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켰다.

2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말레피센트 2'는 지난 주말 이틀(19∼20일) 동안 43만5천209명을 동원했다. 누적 관객 수는 61만1천450명. 지난 17일 개봉 이후 나흘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영화 '조커'

[워너브러더스코리아 제공]
2014년 개봉한 '말레피센트'의 속편인 이 영화는 전편의 개봉 첫 주말 성적을 넘어섰으며 북미에서도 지난 18일 개봉해 3천600만달러의 수익을 올리며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2위는 '조커'가 차지했다. 같은 기간 29만5천309명을 불러모아 누적 관객 수 454만8천685명을 기록했다.

김래원·공효진 주연의 로맨틱 코미디 '가장 보통의 연애'는 20만2천24명을 추가했다. 누적 관객 수는 254만3천804명이다.

이 밖에도 '두번 할까요', '퍼펙트맨', '제미니맨', '너를 만난 여름', '꼬마 자전거 스피디', '와일드 로즈' 등이 10위권에 들었다.

영화 '82년생 김지영'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오는 23일 개봉하는 영화 '82년생 김지영'은 '말레피센트 2'와 '조커'를 모두 제치고 현재 실시간 예매율 1위에 올랐다.

동명의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정유미와 공유가 주연을 맡았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