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도시철도公, 인디밴드 희망 버스킹 마무리

2019-10-20기사 편집 2019-10-20 15:32:15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대전도시철도공사는 지난 19일 반석역 공연을 끝으로 인디밴드 '타임플라워'의 꽃을 피우다(BLOOSUM) 도시철도 버스킹 공연<사진>을 마무리했다고 20일 밝혔다.

공사는 개통 이후 이어온 무사고 14년을 기념하고자 도시철도를 이용하는 시민에게 볼거리와 즐거움을 제공하기 위해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동네방네 들썩들썩 싱글벙글 대한민국 '2019년 신나는 예술여행 프로그램'을 유치했다.

지난 8월부터 도시철도 6개역을 매달 2회씩 순회공연을 펼친 인디밴드 '타임플라워'는 △tvN 알쓸신잡 삽입곡 그대로 오후 △행복을 찾아서 가는 길 △도전(Try) △살아있음을 느껴라(Feel alive) △화내지 말아요(Don't lock back in anger) 등을 열창하며 실망하고 주저 앉아있는 이들에게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희망과 용기, 위로를 전달했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