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계룡산 단풍 17일 시작…2주 후 절정

2019-10-17기사 편집 2019-10-17 17:50:21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계룡산 동학사에서 쌀개봉을 바라본 전경. 사진=대전지방기상청 제공

계룡산 첫 단풍이 17일 시작됐다. 대전지방기상청은 계룡산 정상부터 20% 가량이 물들어 첫 단풍이 시작됐다고 이날 밝혔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기온이 높아 단풍이 늦게 들었다.

지난해 계룡산 첫 단풍은 10월 11일이었지만 올해는 이보다 6일 늦은 17일 단풍이 관측됐다.

올해 9월과 10월 1-16일 계룡산의 평균 기온은 각각 17.5도, 12.8도를 기록했다. 지난해 16.5도와 10.5도 보다 소폭 높았다.

계룡산 단풍 절정은 이달 말쯤이 될 것으로 보인다.

대전기상청은 "산 전체의 80%가 물들었을 때 단풍이 절정에 이르렀다고 하는데, 일반적으로 첫 단풍이 시작된 지 2주쯤 지나 나타난다"고 설명했다.

전국 국립공원의 단풍 정보는 날씨누리 홈페이지(weather.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