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주시, 해외바이어 초청 충주 무역상담회 열어

2019-10-16기사 편집 2019-10-16 11:30:02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충주시가 16일 충주 호텔 더베이스에서 해외바이어 초청 '2019 충주무역상담회'를 열어 지역 생산품의 해외 홍보와 판로 확대에 나섰다. 사진=충주시 제공

[충주]충주시가 16일 해외바이어 초청 '2019 충주무역상담회'를 통해 지역 생산품의 해외 홍보와 판로 확대를 위한 국내외 마케팅에 나섰다.

충주 호텔 더베이스에서 열린 이날 무역상담회는 충주시가 주최하고 한국무역협회충북지역본부가 주관하며, 충주상공회의소, 충주세관비즈니스센터의 후원으로 국내외 바이어, 참여업체, 유관기관 관계자 등 15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 무역상담회는 미국, 캐나다, 홍콩, 말레이시아, 일본 등 12개국 해외 바이어, 전문무역상사 등 총 22개사의 구매 바이어가 참가했다.

충주지역 중소제조업체 60개사와 관외 20개사 등 총 80개사의 생활용품, 가공식품, 화장품, 주방용품, 농자재, 건축자재 등 다양한 품목을 대상으로 미주, 유럽, 동남아시장 진출을 위한 1:1방식의 수출상담을 벌였다.

이상록 충주시 경제기업과장은 "이번 충주무역상담회에서 수출의향서를 체결한 업체에 대해서는 실제 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로 수출이 더욱 활성화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충주무역상담회에서는 12개사가 참가해 45개 품목에 대해 504만 달러의 성과를 보인 바 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