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 '공공 저작물' 군민에게 개방

2019-10-16기사 편집 2019-10-16 10:21:59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음성]음성군은 군민들의 저작물에 대한 관심과 편의를 위해 군에서 생산되는 '공공저작물'의 현황을 파악하고 개방해 공공 저작물의 활용성을 높인다고 16일 밝혔다.

공공저작물이란 국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이 업무상 창작하거나 저작재산권의 전부 또는 일부를 가지고 있는 저작물을 말하는 것으로, 공공누리 1-4유형으로 나눠 등급을 부여해 개방한다.

특히, 음성군은 민간 수요가 높은 사진 또는 프로그램 저작물 등을 대상으로, 공공누리 1-2유형인(상업적 이용 가능) 고품질의 공공저작물을 발굴하고 이를 군 홈 페이지에 개방해 군민들이 자유롭게 이용하도록 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오는 11월 중 음성군 직원을 대상으로 저작권 기본개념 및 공공저작물 개방정책 교육을 실시해 직원들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에 대한 이해도 제고 및 역량을 강화하고 향후 군에서 생산한 공공저작물을 적극 개방해 군민들이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