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보령시, 중점관리대상 시정과제 202개 선정

2019-10-14기사 편집 2019-10-14 10:35:44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보령시가 시정 주요현안의 체계적인 관리를 위해 중점관리대상 시정과제 202개를 선정하고 상시 모니터링 및 지속 점검해 나가기로 했다.

이는 역점으로 추진하는 대단위 사업의 정부예산 확보 등 단계별 추진사항을 점검하고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시장 공약사항, 지역 발전을 가속화할 중·단기 사업의 착실한 이행, 정부 및 충남도의 위임사무 수행으로 각종 행·재정적 인센티브를 확보하기 위해서다.

이를 위해 시는 부시장실에 중점관리대상 시정과제 202개를 선정한 현황판을 부착하고 추진현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며 부진 사업에 대해서는 대안제시 등 적극적으로 대처해 나가기로 했다.

주요 내용으로는 △자치행정국 소관의 시정 주요현장방문 건의사항 이행, 보령스포츠파크 조성, 가족지원센터 및 종합복지타운 건립, 전기자동차 보급 확대 등 △경제도시국 소관으로는 웅천일반산업단지 및 청라농공단지 조성, 도시재생 뉴딜사업, 보령=대전 고속도로 건설, 시민 힐링 대규모 도시공원 조성 등이다.

또한 △해양수산관광국 소관으로는 국제수준의 해양레저 복합단지 조성, 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 성공 개최, 원산도 거점 해양레저 복합단지 조성 등 △보건소 소관으로는 응급환자 응급실 획기적 개선, 보호자 없는 병실 운영 등 △농업기술센터소관으로는 농촌인력 및 농작업단 추진, 만세버섯산업특구 지원 활성화, 구제역 예방접종 항체 양성 등이다.

정낙춘 부시장은 "시가 역점으로 추진하는 사업에 대해 부서장 및 공직자들에게 중요성을 환기시킴으로써 책임성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게 됐다"며 "중점관리 대상 사업들이 원활히 추진돼 시민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수시로 점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의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의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