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철도파업 오전 9시 종료…열차 운행 단계적 정상화

2019-10-14기사 편집 2019-10-14 08:21:23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수도권 전철 첫차부터 거의 정상화…화물 운송은 차질 이어질 듯

첨부사진1[연합뉴스]

철도노조 파업은 14일 오전 9시 끝나지만 열차 운행 정상화는 이날 밤까지 단계적으로 이뤄진다.

이에 따라 이날도 열차표 구하기가 평소보다는 다소 어려울 것으로 보이며, 화물 운송은 파업 기간 수준으로 차질이 계속될 전망이다.

한국철도(코레일)는 "파업이 끝나는 오늘 전체 열차 운행률은 평시의 91.2% 수준"이라며 "수도권 전철은 99.9%(2천322대 중 2천320대) 운행해 첫차부터 거의 정상화된다"고 밝혔다.

KTX와 일반 열차는 단계적으로 운행을 재개한다. 완전 정상화는 KTX가 오후 6시 30분께, 일반 열차는 오후 10시께부터 이뤄질 예정이다.

이날 열차 운행률은 KTX가 평시의 80.5%, 일반 열차는 74.4%, 수도권 전철은 99.9%, 화물열차는 35.2%에 머문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안전한 열차 운행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