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군민의 날 행사 성황리에 마무리

2019-10-13기사 편집 2019-10-13 14:32:47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사진=옥천군 제공

[옥천]제3회 옥천군민의 날 기념행사가 군민단합된 힘을 확인하며 지난 11일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이날 애향심과 자긍심으로 하나가 된 군민과 출향인 들은 소통과 화합을 통해 대한민국중심으로 도약해 가는 옥천을 힘차게 응원하며 내년에 다시 만날 것을 기약했다.

첫 문을 연 지역주민참여 공연은 군민의 날의 주인공인 주민 6개 팀이 직접 참여해 뜻 깊은 무대로 꾸며졌다. 옥천여중 지수민(댄스), 청성 블루앤블루(줌바), 하스어린이발레단(발레용팝), 멋진 인생(자이브), 군서가요난타(가요난타), 슈퍼스타 밴드(밴드 공연) 등이 참여해 열정적인 무대를 선보이며 관객들로부터 환호를 받았다.

기념식은 각계각층의 군민의 날 축하메시지 상영, 군민헌장낭독, 군민대상과 향토를 빛낸 별 시상, 군민노래제창 등 다양한 볼거리와 알찬 내용으로 풍성하게 마련됐다.

이 행사장을 가득 메운 2500여 명 내외 빈과 군민은 힘찬 박수와 환호로 군민의 날을 축하하며 추억을 만드는 등 인기가수 김연자, 진성, 박서진, 이동원, 박주희, 조항조 등이 출연해 축하공연이 열려 행사분위기를 고조시켰다.

또 군민의 날을 기념하기 위한 다양한 연계행사도 열렸다. 12일 제44회를 끝으로 역사 속에 남겨지는 옥천군민체육대회가 옥천공설운동장에서 열렸다. 육상, 투호, 럭비공 차고 돌아오기 등 9개 종목의 읍면 대항전경기를 진행하며 600여 명 군민들이 모여 각 읍면의 명예를 걸고 선의경쟁을 벌였다.

제44회 중봉충렬제는 중봉유적순례, 추모제향, 학술세미나, 충혼대체 등을 열어 의병장 조헌선생과 의승장 영규대사의 호국정신을 추모했다. 12일 오후 문화예술회관에서는 '엑시트' 영화가 무료로 상영돼 군민에게 문화향유의 즐거움을 제공했다.

옥천군민의 날인 10월 15일은 조선 1413년(태종 13년) 옥주에서 옥천으로 지명이 처음 명명된 날이자 경상도 관할에서 충청도 관할로 행정구역이 변경된 날이다. 이를 기념하기 위해 군은 10월 15일을 옥천군민의 날로 제정하고 매년 기념행사를 추진하고 있다.

김재종 군수는 "군민의 날 주인공인 군민들을 위해 준비한 행사인 만큼 군민 모두가 화합축제로 마무리됐다"며 "군민들의 넘치는 열정과 에너지를 가득 받아 좋은 옥천을 만드는데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사진=옥천군 제공

첨부사진3사진=옥천군 제공

첨부사진4옥천군민의 날 행사 모습. 사진=옥천군 제공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