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상공회의소, 제219차 대전경제포럼 조찬세미나 개최

2019-10-10기사 편집 2019-10-10 18:04:59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대전상공회의소 10일 개최한 '제219차 대전경제포럼 조찬세미나'에서 송재용 서울대 교수가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 = 사진=대전상공회의소 제공

대전상공회의소는 10일 대전 유성구 유성호텔에서 '제219차 대전경제포럼 조찬세미나'를 개최했다.

포럼에는 유재욱 대전상의 부회장, 설동호 대전시교육감, 강도묵 대전개발위원회 회장 등 포럼회원과 기관·단체장, 기업 임직원 등 200여 명이 참석했으며 송재용 서울대 경영대학 교수가 강사로 나섰다.

송 교수는 강의에서 글로벌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각국이 펼친 유동성 완화 정책과 보호무역주의로 인한 부작용이 장기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송 교수는 이어 한국의 저성장 기조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정부의 과감한 규제개혁과 노·사·정 합의의 노동시장 유연성 확보가 필요하다고 역설하면서 기업의 패러다임 전환 방안으로 혁신을 통한 시장 선도, 지식기반 네트워크 경제, 4차 산업혁명에 부합하는 민첩성 등을 제시했다.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