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원산지 표시방법 및 위반업체 정보 이제는 실시간으로 확인

2019-10-10기사 편집 2019-10-10 18:02:27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15일부터 농관원 홈페이지 통해 공개

오는 15일부터 원산지 표시방법과 위반업체 정보를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홈페이지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10일 국립농관원에 따르면 올바른 원산지 표시 정착을 위해 오는 15일부터 '원산지 표시 종합 안내 서비스'를 제공한다.

위반업체 공표내역을 스마트폰으로 확인 가능할 수 있도록 서비스된다.

또 '원산지 표시 안내 서비스', '질의응답집', '원산지 표시 홍보전단', '원산지 표시판 예시' 등을 제공해 원산지 관련 지식을 다양하게 볼 수 있게 마련된다.

사용자가 농산물·가공식품·음식점 중에서 해당 분류를 선택한 후 제품(메뉴)명, 원료명·함량 및 원산지 정보를 입력하면 올바른 표시방법 예시가 표기된다.

위반업체에 대한 정보는 내 주변과 행정구역별로 조회할 수 있다.

농관원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가 제공됨에 따라 수요자 맞춤 정보제공과 소비자 알 권리 보장될 것"이라며 "국민 여러분의 많은 사용 부탁드린다"고 말했다.임용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임용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