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북도립대학교 국비 68억원 확보 눈길

2019-10-10기사 편집 2019-10-10 14:51:39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옥천]충북도립대학교는 정부가 주관하는 다양한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68억 500만원을 확보해 눈길을 끌고 있다.

10일 이 대학교에 따르면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45억 원), 전문대학 후진학선도형사업(6억원), 메이커스페이스 구축운영사업(5억8000만원), 창업보육센터 국비지원사업(8000만원), 창업보육센터 운영지원사업(4500만원), 디자인혁신역량 강화사업(10억원) 등 중앙부처 공모사업에 선정으로 사업 총 규모는 68억500만원이다.

특히 대학자율개선대학에서 자율개선대학으로 선정된 충북도립대학교는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 선정을 통해 오는 2021년까지 45억원을 지원받게 된다.

충북도립대학교는 혁신지원사업과 충북도립대학교 중장기발전계획(I-BRANDS 2023)을 연계해 지역과 상생하며 학생을 중심으로 한 혁신지향적 대학으로 발전할 예정이다.

충북도립대학교는 충청대학교, 충북보건과학대학교가 연합해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추진하는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 Ⅲ유형 후진학선도형사업'(이하 후진학선도형사업)에 선정 정부지원금을 활용한 지역맞춤형 평생직업교육 프로그램을 만들어 제공한다.

또 5억 8000만원 지원금을 받게 되는 메이커스페이스 구축사업은 제조창업 저변확대를 위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추진하는 사업으로 도립대학교, 옥천군, 옥천교육지원청이 4차 산업특색프로그램 운영과 함께 지역주민, 학생, 창업자가 어우러지는 개방형 커뮤니티 공간을 만들어 나가게 된다.

충북도립대학교에서 운영하는 창업보육센터도 개선에 나선다.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하는 창업보육센터 국비지원사업과 창업보육센터 운영지원사업을 통해 시설개선과 입주기업 사업화 지원에 힘쓸 예정이다.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주관하고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에서 전담하는 디자인혁신역량강화사업은 글로벌디자인전문기업육성과 디자인전문기술개발, 차세대디자인핵심기술개발 등을 중소 중견기업에 지원하는 사업이다.

공병영 총장은 "충북도립대학교가 다양한 정부공모사업에 선정돼 68억원이라는 국비를 확보할 수 있었던 것은 교직원들의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뿐만아니라 지역민들이 도립대학이 정상대학으로 탈바꿈할 수 있도록 열렬한 응원과 지지를 해줬기에 교직원들이 힘을 낼 수 있었다"며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작지만 강한대학을 달성하기 위해 주민에게 신뢰받고 사랑받는 대학으로 거듭나는 등 4차 산업혁명시대에 부합하는 선도대학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대학운영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