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국립생태원 청각장애인 아동도서 무상보급

2019-10-10기사 편집 2019-10-10 14:50:36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서천]국립생태원(원장 박용목)은 고전이 주는 삶의 지혜와 생태정보를 한 번에 습득할 수 있도록 기획·출간한 아동도서 2권을 청각장애인들을 위한 수어영상도서로 개발, 관계 기관에 무상으로 보급한다.

이번에 보급하는 수어영상도서는 국립생태원의 대표 발간도서인 '생태 돋보기로 다시 읽는' 연속물(시리즈)의 3번째 편 '안데르센 동화'와 4번째 편 '그림형제 동화'다.

해당 도서는 20가지 이야기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야기마다 다양한 생태정보를 담고 있어 지난 2017년 12월(안데르센), 2018년 12월(그림형제)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수과학도서로 선정된 바 있다.

수어영상도서는 수어, 음성, 자막, 배경 화면 및 수어 사전 등을 지원하여 장애인과 비장애인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각 권당 20편의 주제를 각각 약 10분에서 20분 길이의 영상으로 제작했다.

수어영상도서는 디브이디(DVD)로 제작되어 전국 장애인도서관과 청각 장애인 관련 단체 등에 무상으로 배포된다.

박용목 국립생태원장은 "이번 수어영상도서 보급을 통해 청각 장애인들이 생태에 대해 관심을 갖고 쉽게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생태 관련 저작물을 지속적으로 개발하는 등 공공기관의 책임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병용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병용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