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호서대에서 글로벌 기술사업화 포럼 개최

2019-09-29기사 편집 2019-09-29 17:22:01      김성준 기자 juneas@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경제단체와 기업대표 등 200여 명 참여

첨부사진1양승조 충남지사가 28일 호서대 아산캠퍼스 벤처산학협력관에서 열린 글로벌 기술사업화 포럼 2019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충남도 제공

충남도와 호서대는 28일 오후 호서대 아산캠퍼스 벤처산학협력관에서 경제단체와 기업대표 등 2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글로벌 기술사업화 포럼 2019를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충남 지역 중소·중견 기업들이 해외 진출 시 알아야 하는 기술사업화 정책과 지원내용을 공유하고, 도내 전략산업 육성과 현장문제해결을 위한 방안모색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포럼에서 양승조 충남지사는 "산업생태계의 근간인 소재·부품·장비기업의 지원을 위해서는 성공사례를 공유할 네트워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철성 호서대총장은 "대학이 실제 기업현장 문제를 해결하는 기술경영의 독창적인 교육모델을 지속적으로 발전시키는 데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오광옥 충남경제진흥원장과 이종원 호서대 기술경영전문대학원장은 각각 충남도내 글로벌 강소기업의 육성방향과 현장의 문제해결을 기반으로 한 기술사업화모델을 주제로 발표했다.

또한 전유덕 한국산업기술진흥원 단장과 김성진 충남테크노파크 실장 등은 국내외 기술이전 인프라 강화와 충남기업의 성장전략지원 등 글로벌기업 육성전략에 대해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