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증평군 반탄교 일원 새하얀 메밀꽃 '넘실'

2019-09-24기사 편집 2019-09-24 11:47:02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증평]증평군은 증평읍 연탄리 반탄교 일원(증평문화회관 방향)에 새하얀 메밀꽃이 넘실거리고 있다고 24일 밝혔다.<사진>

메밀꽃 밭은 660m²규모로, 증평군과 한국농업경영인 증평군연합회가 보강천 명소화 사업으로 조성했다.

군은 2019 증평인삼골축제를 찾는 관광객들이 또 다른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10월 초 까지 메밀꽃밭 둘레에 산책길과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공간을 꾸밀 계획이다.

한편, 인삼골축제는 다음달 3일부터 7일까지 증평읍 송산리 보강천 일원에서 열린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kgr6040@daejonilbo.com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