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중국 장쑤성 대표단, 국내 최장 예산군 예당호 출렁다리 방문

2019-09-22기사 편집 2019-09-22 11:31:04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예산]중국 지린성 농업대표단에 이어 중국 장쑤성 대표단이 23일 예산군을 방문해 국내 최장 예당호 출렁다리를 찾았다.

이번 방문은 중국 장쑤성 저우워이둥 인민대외우호협회 비서장을 단장으로 한 3명의 대표단이 국내에서 가장 큰 저수지와 국내 최장의 예당호 출렁다리를 견학하기 위해 추진되는 것.

예당호 출렁다리에는 지난 9일 중국 지린성 농업대표단 30여명이 방문해 아름다운 주변 환경과 출렁다리의 아찔함을 동시에 감상하며 돌아본 바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중국 장쑤성 대표단의 방문을 계기로 더욱 많은 중국인 관광객들이 예산군과 예당호 출렁다리를 방문하게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군 관광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4월 6일 개통해 9월 14일 기준 방문객 215만명을 돌파한 예당호 출렁다리는 70㎏ 성인 기준 3150명을 동시에 수용 가능하고 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