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지검, 특정 정치인에 후원금 몰아준 의혹 받는 건설사 압수수색

2019-09-19기사 편집 2019-09-19 15:11:06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지검이 19일 특정 정치인에게 후원금을 몰아줬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지역 건설사에 대한 압수수색을 실시했다.

대전지검은 이날 오전부터 관련 자료 확보를 위해 검사와 수사관들을 투입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앞서 중구선거관리위원회는 해당 건설사 직원 수십명이 현직 국회의원에게 후원금을 제공하고, 지난해 지방선거 때는 시장 후보 캠프에 후원금을 나눠 낸 경위를 파악해 달라며 검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이 건설사 직원들은 1명당 100만 원 넘게 후원한 것으로 파악됐으며, 검찰은 직원들의 후원에 회사가 개입했는지 여부를 확인한다는 방침이다. 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