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주시, 수소전기자동차 보조금 3250만원 지원

2019-09-19기사 편집 2019-09-19 13:30:24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충주]충주시는 사업비 16억원을 투입해 민간에 수소전기자동차 50대를 추가 보급한다고 19일 밝혔다.

추가 보급은 20일부터 신청 접수 가능하며, 신청은 수소전기자동차 판매점을 방문해 상담 후 신청서를 작성·제출하면 된다.

구매자에게는 대당 3250만원의 보조금이 정액 지원되며, 신청한 인원 중 차량 출고일자 순으로 확보된 예산이 소진될 때까지 보조금을 지급한다.

신청 자격은 올해 1월 1일 이전 충주시에 주소를 둔 만 18세 이상의 시민과 충주시내 사업장(본사, 지사, 공장 등)이 위치한 법인 및 기업 등이다

수소차 구입관련 자세한 내용은 충주시 홈페이지(chungju.go.kr/) '고시·공고·입찰란'을 참조하면 된다.

충주시 관계자는 "대기질 개선 및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연차적으로 수소충전소 구축 및 2020년 수소전기자동차 200대를 보급할 계획"이라며 "대기오염물질을 전혀 배출하지 않고 공기청정 기능까지 갖춘 수소전기자동차에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시는 수소전기자동차 보급 활성화를 위해 지난 5월 수소차(넥쏘) 전시 행사를 진행했으며, 민간에게 수소전기자동차 50대를 보급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