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 내년도 문화재 활용 공모 5개 사업 선정

2019-09-18기사 편집 2019-09-18 10:48:31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세종시가 문화재청 문화재 활용 공모사업에 5개 사업이 선정되며 국비 1억 9700만 원을 확보했다.

18일 세종시에 따르면 문화재청 문화재 활용 공모사업에는 연기향교 음악회 및 화전놀이와 김종서 장군묘역 증강현실 게임·청소년 문화유산 체험, 고택 음식 체험 등 총 5개 사업이 선정됐다.

문화재 활용사업은 문화재에 내재된 역사적 의미와 가치를 해당 지역의 인·물적 자원과 결합해 교육, 체험, 관광 자원으로 활용하는 문화재 향유 프로그램이다.

이에 따라 시는 국비 1억 9700만 원과 시비 2억 9550만 원 등 총 사업비 4억 9250만 원을 투입해 내년도 문화재 활용사업을 시행한다.

이는 올해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 사업인 연기향교 인문학 콘서트와 전통산사 활용 사업인 황룡사 탬플스테이 지원 사업보다 총 3건 사업비는 3억 8250만 원이 늘어난 규모다.

시 관계자는 "이번 문화재 활용 사업을 통해 행정수도로서 위상에 걸맞은 관광자원으로 활용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고용창출에 기여해 문화유산이 지역발전의 원동력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용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임용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