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단양군 단성면에서 제트스키 타던 50대 숨진 채 발견

2019-09-16기사 편집 2019-09-16 13:57:01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단양]단양군 단성면 수중보 앞에서 제트스키를 타던 A(50)씨가 물에 빠져 숨진 채 발견됐다.

16일 경찰에 따르면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지난 15일 오후 2시 55분께 단양군 단성면 수중보 앞에서 제트스키를 타던 A 씨가 물에 빠져 숨졌다.

A씨는 일행 2명과 함께 제트스키를 타고 남한강을 따라 내려오다가 수중보 앞에서 방향을 틀던 중 물에 빠져 실종됐다.

119구조대는 실종 후 1시간 15분 만에 A씨의 시신을 찾았다.

경찰은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