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광주 아파트서 화재…50대 부부 사망·4명 부상

2019-09-12기사 편집 2019-09-12 07:06:27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아파트 화재 [연합뉴스]

광주의 한 아파트에서 불이 나 50대 부부가 숨지고 4명이 다쳤다.

12일 오전 4시 21분께 광주 광산구 한 아파트 5층에서 불이 났다.

불이 난 집안에는 부부와 20대 자녀 2명, 자녀의 친구 등 모두 5명이 있었다.

이 불로 A(54·남)씨가 집 밖으로 추락해 숨졌고 부인 B(51)씨가 집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A씨의 자녀와 친구 등 3명도 대피 과정에서 다쳤고 인근에 사는 주민 1명도 연기를 흡입해 병원에 옮겨졌다.

불이 나자 같은 아파트 주민 수십명도 대피했다.

소방당국은 소방차와 장비 50여대를 투입해 20여분 만에 불을 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