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농협 세종시 임직원들 태풍피해농가 낙과수거 봉사활동

2019-09-10기사 편집 2019-09-10 15:06:31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세종시 관내 농협 임직원들이 10일 제13호 태풍'링링'으로 인한 낙과 피해를 입은 연서면 배 재배농가를 찾아 낙과수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사진=농협세종농정지원국 제공

세종시 범농협 임직원 30여 명이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해 낙과 피해를 입은 연서면 배 재배농가를 찾아 낙과수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농협세종통합센터 내에 상주하고 있는 농협중앙회세종시농정지원국, 농협은행세종영업본부, 충청심사센터, 농협파트너스, 농협네트웍스 등 농협의 주요 기관 임직원들이 참여했다.

관내 지역농협에서는 재해보험 가입 농가에 대한 조속한 손해평가가 이뤄 질 수 있도록 전 임직원이 피해복구에 적극 나서고 있다.

김훈태 세종영업 본부장은"피해 농업인들에게 신속한 복구와 지원을 통해 편안한 추석한가위를 맞이할 수 있도록 범농협 차원에서 적극 노력하겠다"고 전했다.조남형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남형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