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충남대 동문 부부 두쌍, 모교에 발전기금 전달

2019-09-02기사 편집 2019-09-02 16:53:36

대전일보 > 사람들 > 사람들(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2일 충남대 졸업생인 권순욱·김인숙(왼쪽) 부부와 박수용·조은정 부부가 오덕성(가운데) 총장에게 신축도서관 발전기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충남대 제공

충남대를 졸업한 동문 부부 두 쌍이 모교를 위해 발전기금을 전달, 눈길을 끌고 있다.

㈜일신엔지니어링 박수용(토목공학과 80학번) 대표와 아내 조은정(문헌정보학과 86학번)씨는 2일 충남대를 방문, 신축도서관 발전기금 2000만 원을 전달했다. 또 ㈜피앤케이소재 권순욱(토목공학과 83학번) 대표와 아내 김인숙(문헌정보학과 85학번)씨 부부 또한 2000만 원을 발전기금으로 내놨다.

특히 박 대표와 권 대표는 토목공학과 선·후배 사이, 아내들은 문헌정보학과 선·후배 사이라는 특별한 인연이 있다.

평소에도 두 부부는 함께 모임을 하며 친분을 이어왔고, 충남대에 신축 도서관을 건립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발전기금 기부에 뜻을 모았다.

박 대표는 "항상 충남대를 졸업한 것을 자랑스럽게 여기며 생활하고 있다"며 "비록 큰 금액은 아니지만 동문 부부들의 기부가 도서관 신축에 도움이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권 대표는 "부부 간 모임을 하면서 모교 발전을 위해 할 수 있는 일을 고민하곤 했다"며 "모교를 위해 선배 부부와 뜻을 함께 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현 중앙도서관 앞 광장에 지상 2층, 지하 2층으로 설계된 충남대 신축 도서관은 2020년 완공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