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옥천군 2020년 정부예산확보 및 2021년 신규사업 발굴보고회 열려

2019-08-25기사 편집 2019-08-25 11:54:05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옥천군 정부예산확보 설명회 모습. 사진=옥천군 제공

[옥천]옥천군은 지난 23일 군청대회의실서 2020년 정부예산확보 및 2021년 신규사업발굴 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김재종 군수 주재로 열린 보고회에는 부군수, 국장, 실과사업소장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주요 국도비 신청대상사업에 대한 예산확보 진행사항과 2021년도 정부예산확보를 위한 신규사업발굴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

특히 2020년도 정부예산확보 상황은 387개 사업에 2410억 원이 정부부처예산안에 반영되어 추진되고 있다. 신규발굴사업은 76개 사업에 4477억 원이다.

주요사업으로 장계관광지 리뉴얼사업, 옥천역사박물관건립, 충청북도 테마과학관 건립사업, 의지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생활폐기물 소각시설 대수선, 옥천묘목공원 명소화사업, 고령자 복지주택사업, 청성면 농어촌생활용수개발사업 등이 있다.

또 비 예산사업으로 행정제도 개선안 16건을 발굴하기도 했다.

김재종 군수는 "신규사업발굴을 위해 적극적으로 사업발굴에 임해준 직원들에게 감사하며 정부예산과 도 예산편성순기에 맞춰 부처동향파악과 대응전략을 마련해 국 도비 확보에 최선을 다해달라, 새롭게 발굴된 사업이 사장되지 않고 군민들의 행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옥천군은 이 보고회를 계기로 정부예산확보에 집중하고 신규사업을 지속적으로 추가발굴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