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괴산군, 물놀이지역 수질검사

2019-08-22기사 편집 2019-08-22 13:13:05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괴산]괴산군은 청천면 후평리 등 지역 주요 물놀이지역 7곳의 수질을 검사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지난 6월부터 수질검사에 나선 군은 내달까지 총 12회에 걸쳐 수질검사를 진행한다.

특히, 여름 휴가철인 7-8월에는 매주 검사해 깨끗한 수질 유지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군은 대장균 검사를 통해 권고기준(500개체수/100㎖)을 초과하면 오염 원인을 신속히 파악, 상류지역을 청소하는 등 오염 방지를 위한 긴급조치를 취한다는 방침이다.

군은 이달까지 실시한 수질검사 결과, 물놀이지역 7곳 모두가 물놀이에 적합한 수질상태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군 관계자는 "막바지 여름 휴가철을 맞아 피서객들이 깨끗한 환경에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신속한 수질정보를 제공하고 피서객들의 안전과 건강관리에 적극 힘쓰겠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